<대구 수성구 범어동 '어랑 생선구이'> 수성구 값싸고 맛있는 술집

오늘 열심히 땅 보러 갔다가 친구가 비도 오고 한잔해야 되지 않겠느냐 해서 오게 되었습니다.

친구의 말로는 값도 싸고 맛도 좋다고 하여 오게 되었는데, 수성구의 물가를 알기에 가격은 어쩌고간에 맛이라도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오게 되었습니다.


  

 

 

기본 반찬은 요래 나옵니다.

아주 단촐합니다.

깍두기에 아삭이 고추와 쌈장입니다.

하하...

 

 

 

처음에 오징어무침을 시켰는데.. 양이 그다지 많아 보이지는 않습니다.

그런데 맛은 좋습니다.

새콤달콤하니 막걸리가 술술 잘 넘어갔습니다. ㅎㅎㅎ

 

 

그리고, 이와 더불어 부추전을 시켰는데.. 역시 크기는 그렇게 크지 않습니다.

둘이서 뭐 먹을만한 크기입니다.

그렇지만 맛은 좋습니다.

아! 찍어먹는 장으로 초장을 주셨으면 더 좋지 않았을까 합니다.

이 집 간장이 좀 짭니다.

제가 좀 맵고, 짜고, 달고 한 것을 안 좋아하는 것도 있지만 이 집 간장이 좀 짭니다... ㅠㅠ

 

 

 

그렇게 다 먹고 보니 왠지 모르게 허전함이 느껴져서.. 촌두부를 시켰는데.. 하~ 또 양이 적습니다.

그래서 한 그릇 더 시켜서 먹었습니다.

촌두부도 맛은 좋은데.. 재래기에 얹혀져 있는 양념에 들어간 간장이 좀 짭게 느껴졌습니다.

다음에 갈 때는 덜 짠 걸로 좀 달라고 해야 할 것 같습니다.. ㅠㅠ

전체적인 맛은 좋습니다.

 

 

마지막으로~ ㅋㅋㅋㅋ 계란말이를 시켜서 먹었습니다.

아~ 이 때는 한 명이 더 와서 국수와 계란말이를 시켰길래 혼자 먹기 힘들거 같아 먹는 걸 도와줬습니다~ ㅎㅎ

 

 

기다리고 기다리던 가격표입니다.

부추전 5천원, 오징어무침회 5천원, 촌두부 3천원, 계란말이 5천원, 잔치국수 2,500원 이거 다 합쳐도 2만 3천 5백원입니다.

막걸리를 2병 마셨는데 한 병에 2,500원.. 2만 8천 5백원에 배가 정말 찢어지라고 먹었습니다.

 

 

가격이 정말 저렴했습니다.

수성구에서도 이렇게 먹을 수가 있다는 것에 놀라지 않을 수가 없었습니다.

다음에 또 가야할 것 같습니다.

아~ 그리고 다음에 갈 때는 간장 좀 덜 짜운 걸로 달라고 말씀드려야 할 것 같습니다. ㅎㅎ

그리고 다음에는 생선구이도 먹어봐야겠습니다.

여기는 생선구이집인데 생선구이는 안 먹고 다른 것만 잔뜩 먹고 나왔네요~

이제는 위치도 알아놨겠다 한 번씩 가야겠습니다.

 

문제는 저희가 갔을 때가 좀 이른 시간이었는데.. 오후 5시가 되니 손님들이 많이 오셨습니다.

아무래도 많은 분들이 아시는 것 같았습니다.

그래서 다음에 올 때에는 자리에 앉을 수 있을지 걱정도 들긴 합니다.

 

 

수성구에서 술 한잔 하실 때 한 번 찾아가시는 것도 좋을 거 같습니다~ ㅎㅎ

 

 

위치는 아래와 같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 수성구 범어동 564-2 | 어랑생선구이
도움말 Daum 지도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